FANDOM


임헌정(林憲政, 1953년 9월 15일 - )은 대한민국의 지휘자이다. 충청북도 청주시에서 태어났으며,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작곡을 전공했다. 재학 중 작곡한 바이올린 소나타가 동아 음악 콩쿨에서 대상을 수상받고 출판되기도 했으며, 음대 학생들로 합주단을 구성해 스트라빈스키의 '병사의 이야기' 를 한국 초연하기도 했다.

졸업 후 미국으로 유학해 줄리어드 음악대학과 메네스 음악대학에서 작곡과 지휘를 배웠으며, 재미 교포들로 구성된 에밀레 오페라단의 음악 감독을 맡기도 했다. 1985년 귀국 후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교수로 재직했고, 1988년에는 국민 화합 대음악제에서 전국의 교향악단 주자들로 구성된 임시 관현악단인 전국연합교향악단을 지휘했다.

1989년에는 부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상임 지휘자로 부임해 악단의 기량과 명성을 현저히 드높였다는 평가를 받았고, 현재까지 재직 중이다. 1999년부터 2003년까지 부천 필과 대한민국 최초로 말러의 교향곡 전곡을 연주해 화제가 되었다.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작곡과(지휘 전공) 교수와 한국 지휘자 협회 이사로도 활동하고 있다.

1993년 문화관광부가 선정한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음악 부문을 수상했으며, 2001년에는 제 9회 우경문화예술상 음악 부문에서 수상했다. 2003년과 2005년 동아일보 주관의 설문 조사에서 대한민국 최고 지휘자로 선정되기도 했으며, 2004년 한겨레신문이 기획한 '한국의 미래를 열어갈 100인' 에서 문화계의 주요 인사로 소개되었다.

전 임
없음
부천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상임 지휘자
1989-
후 임
현재 재직중
전 임
없음
원주 시립 교향악단 명예 음악감독
1997-2004
후 임
정치용

(음악감독)

Ad blocker interference detected!


Wikia is a free-to-use site that makes money from advertising. We have a modified experience for viewers using ad blockers

Wikia is not accessible if you’ve made further modifications. Remove the custom ad blocker rule(s) and the page will load as expected.